엔씨소프트, “지문인식으로 안전한 게임 접속 지원”

비밀번호가 뚫려도 OK

엔씨소프트가 지문인식 방식의 게임 접속 인증 서비스를 내놓았다. 스마트폰의 지문인식 기능을 활용해 게임 접속 시 추가 인증을 하는 방식이다. 게임 비밀번호가 유출돼도 본인이 아니면 접속할 수 없는 셈이다. 기존 OTP나 전화인증 방식보다 간편하다.

엔씨소프트는 3월27일 생체 정보 보안 서비스 ‘NC인증기’를 출시했다. 생체인증 방식을 게임에 도입한 건 국내 게임 업체 중에는 처음이다. NC인증기는 게임을 접속할 때 지문 등 생체 정보로 추가 인증을 할 수 있는 보안 서비스다. 현재는 지문인식 방식을 우선 지원하며 얼굴인식 방식인 아이폰X의 ‘페이스아이디’도 지원한다. 엔씨소프트 관계자는 추후 홍채인식 등 인증 방식을 늘려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NC인증기는 스마트폰에 앱을 내려받아 사용할 수 있다. 앱에 플레이엔씨 계정을 등록하고 NC런처에서 ‘게임 시작’ 버튼을 누르면 스마트폰으로 인증 요청이 발송된다. 이때 지문 등으로 인증하면 게임이 실행되는 방식이다. 지문인식 기능을 지원하는 스마트폰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안드로이드 6.0 이상, iOS 9.0 이상을 지원한다.

현재 NC인증기 서비스는 NC런처를 통해 게임에 접속하는 ‘아이온’과 ‘블레이드앤소울’에 적용된다. 엔씨는 향후 ‘리니지’, ‘리니지2’ 등에도 서비스를 확대 적용할 방침이다.

엔씨소프트 엄세웅 퍼블리싱플랫폼 센터장은 “엔씨는 자체 기술로 생체 인증 솔루션을 구축했으며 향후 글로벌 FIDO(Fast IDentity Online) 인증을 받을 예정이다”라며 “안전하고 간편하게 고객 스스로 계정을 보호할 수 있는 다양한 보안 서비스도 추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기범

사랑과 정의의 이름으로 기술을 바라봅니다. 디바이스와 게임, 인공지능, 가상현실 등을 다룹니다.

네티즌의견 (총 0개)